Advantage Austria 네비게이션 보기

주거 및 생활비용

Sitzmöbel im Wohnraum © ADVANTAGE AUSTRIA

© ADVANTAGE AUSTRIA

문화적 행사와 여가활동이풍부하다는 것은, 사람들의 삶이 다양한 측면에서 여러 경험을 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접할 수 있는 혜택을 의미합니다. 주목할 만한 낮은 범죄율과 높은 사회안전망 그리고 자유롭고 풍요로운 쇼핑, 여가활동을 위한 기반시설 등과 함께 오스트리아의 합리적인 생활물가는 다른 요소들과 함께 세계에서도 가장 높은 삶의 질을 보장하고 있습니다.

합리적인 생활물가

수많은 문화유산의 혜택으로, 오스트리아는 세계에서 가장 삶을 즐기기 좋은 국가들 중 하나로 인식이 되어있지만, 절대로 가장 비싼 국가 중 하나는 아닙니다. 비엔나의 생활비는, 메르서가 실시한 2012년 세계 생활비 조사에 따르면, 무난한 수준입니다. 비엔나는 이 부문에서 48위에 랭크되었는데, 이 조사는 세계 주요 214개 도시에서 해외 근무중인 주재원들을 대상으로 집세, 교통요금, 여가활동비용, 식료품과 의복비 등을 포함하는 생활비를 평가했습니다.

도쿄는 앙골라의 루안다를 제치고 외국인들이 생활하기에 가장 비싼 도시로 선정되었습니다. 일본의 오사카는 3위에 랭크되었습니다. 모스크바가 4위로 스위스의 제네바와 취리히를 제치고 유럽에서 가장 생활비가 많이 드는 도시로 꼽혔습니다.

사무실 임대비와 마찬가지로, 주거비용 혹은 아파트 임대료 등도 중부유럽에서 가장 합리적이고, 높지않은 수준으로 함께 평가되었습니다. 

인쇄
©©ADVANTAGE AUSTRIA